미국 전기차 배터리 생산을 향한 여정

소비자의 관심과 지속가능성 목표는 전기차에 대한 수요를 급증시키고 있습니다. 미국은 2030년까지 전기차 판매를 전체 시장의 50%까지 끌어올리려 하고 있지만, 전기차 배터리의 소재와 부품 자재의 99%는 아직 외국에서 생산되고 있습니다.1, 2 외국산 자재 및 배터리 대외구매는 이미 업계에 어려움을 불러왔습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은 시장 불안정성을 야기하여 배터리의 핵심 소재인 니켈의 가격이 2022년 3월, 하늘높이 치솟았습니다.3

Advancing Lithium-Ion Battery Technology Through Rheology

리튬 이온 배터리는 오늘날 시장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충전식 배터리입니다. 소비자의 전자제품, 전기 자동차 및 산업 장비를 포함하여 많은 분야에서 사용되고 있습니다. 최근 몇 년 동안 리튬 이온 배터리가 굉장히 많이 사용되고 있기 때문에 배터리 수명이나 성과, 안전성을 높이기 위한 연구를 중심으로 배터리 기술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고압 TGA에 의한 촉매 반응의 최적화

촉매 반응은 모든 곳에서 일어납니다. 플라스틱과 빵에서부터 전 세계에서 90%가 넘는 화학 물질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제품과 재료가 촉매의 도움으로 제조됩니다.1 촉매는 느린 화학 반응을 가속화하는 물질입니다. 빠른 반응은 기술적으로, 경제적으로 경쟁력이 있습니다. 또한 최적화된 촉매는 에너지와 자원의 소비를 줄이고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일 수 있어 크나큰 잠재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최첨단 리튬 이온 배터리 개발을 지원하는 열분석 연구

휴대전화를 사용하거나 전기차를 운전하면서(둘을 동시에 사용하지는 마세요), 여러분은 리튬 이온 배터리가 에너지 세계를 장악하고 있음을 깨달으셨을 것입니다. 리튬 이온 배터리는 휴대용 전자제품과 필수 의료 장비, 전기차, 재생에너지 저장 장치에 전력을 공급합니다. 시장이 확장됨에 따라 연구원들은 생산 시간과 비용을 최소화하면서도 더욱 높은 신뢰성과 안전성을 갖춘 강력한 리튬 이온 배터리를 제작하는 방법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배터리 산업에서 COP 26은 무엇을 의미할까요?

2021년 가을, 글래스고에서 개최된 제26차 UN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 26)에서는 온실가스 배출을 억제하고 추가적인 기후변화를 방지하기 위한 협약이 체결됐습니다. COP 26은 순 이산화탄소(CO2) 배출 제로를 달성함으로써 지구온난화를 섭씨 2도 이하로 제한한다는 파리 협정에 기반을 두고 있습니다. 이 두 개의 협정은 향후 10년간 기후변화의 영향을 축소하기 위한 정부와 산업체의 협력 방식을 구성하게 됩니다.